우리銀-포스코건설, ESG 업무협약…은행권 최초
상태바
우리銀-포스코건설, ESG 업무협약…은행권 최초
  • 김예원 기자
  • 승인 2021.03.04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연합인포맥스) 김예원 기자 = 우리은행과 포스코그룹 계열사인 (주)포스코건설이 4일 기업의 사회적 책임 실천과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관련 금융 비즈니스 모델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건설사와의 ESG 업무협약은 은행권 중 최초다.

두 회사는 이번 협약을 기반으로 ESG 관련 사업을 위한 여신지원과 수신상품 개발, 온·오프라인 플랫폼 기반 공동영업 추진, 이종산업 간 제휴영업 추진 등 총 4개 분야에서 협력을 강화해나가기로 했다.

특히 태양광과 풍력발전 등 신재생·친환경 에너지 관련 건설사업에 지급보증과 프로젝트파이낸싱(PF)을 포함한 금융 분야 협력을 강화할 예정이다. 또 친환경 인프라 확충을 위한 ESG채권 발행을 지원하고, 디지털 신사업 분야에서도 상호 협력해나갈 계획이다.

포스코건설은 지난 1994년 출범한 건설사로 지난해 7월 국내 건설사 중 최초로 ESG채권을 발행했다.

권광석 우리은행장은 "앞으로도 신재생 에너지 개발 사업 협력 등 ESG 금융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지원사업을 적극적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협약식에는 권광석 행장과 한성희 포스코건설 대표이사 등 양사의 주요 관계자가 참석했다.


ywkim2@yna.co.kr

(끝)

본 기사는 인포맥스 금융정보 단말기에서 16시 13분에 서비스된 기사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