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그룹, 계열사 CGO 참여 친환경협의체 구성…ESG경영 강화
상태바
GS그룹, 계열사 CGO 참여 친환경협의체 구성…ESG경영 강화
  • 이미란 기자
  • 승인 2021.02.24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연합인포맥스) 이미란 기자 = GS그룹이 친환경협의체를 출범시키며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을 본격 추진한다.

GS는 24일 강남구 논현로에 위치한 GS타워에서 허태수 GS 회장이 참여한 가운데 각 계열사의 최고환경책임자(CGO)로 구성된 친환경협의체를 공식 출범했다고 밝혔다.

친환경협의체는 GS그룹 내 ESG 경영과 친환경 신사업 추진 등에 대한 심의와 의결을 담당하는 최고 의사결정 기구로, 사회공헌과 동반성장, 지속가능경영, 안전·보건·환경, 친환경신사업 추진 등의 업무를 전담한다.

매달 한 차례 회의를 개최하며, 홍순기 ㈜GS 사장이 의장을 맡고 각 계열사 CGO들이 위원으로 참여한다.

각사 최고경영자(CEO)들은 자문역할을 한다.

또 허태수 회장과 CEO들이 매 분기 개최되는 확대 친환경협의체를 통해 현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친환경협의체에는 기존에 운영하던 사회공헌과 동반성장, 지속가능경영, ESG경영 등을 담당하는 ESG 분과와 대기오염과 탄소배출, 각 사업장 설비 운영 등을 담당하는 안전·보건·환경 분과, 기후변화 대응과 산업 바이오 및 자원 재순환 등을 담당하는 친환경 신사업 분과 등 세 개의 분과를 둔다.

허태수 회장은 "환경적으로 지속가능성을 추구하는 것은 사회와 고객의 요구이며 특히, 기존 사업의 에너지 절감 및 효율화와 함께 신사업을 추진할 때는 환경적 지속가능성을 가장 먼저 고려해야 한다"며 친환경 경영을 강조한 바 있다.

GS그룹 관계자는 "친환경협의체를 통해 모든 임직원, 계열사와의 협업을 통해 ESG경영을 강화하는 한편, 작은 부분이라도 친환경을 적극적으로 실행해 핵심가치인 '친환경을 통한 지속가능경영'을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mrlee@yna.co.kr

(끝)

본 기사는 인포맥스 금융정보 단말기에서 14시 00분에 서비스된 기사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