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솔루션, 에너지기술연구원과 플라스틱 순환경제 위한 공동연구
상태바
한화솔루션, 에너지기술연구원과 플라스틱 순환경제 위한 공동연구
  • 이미란 기자
  • 승인 2021.01.14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연합인포맥스) 이미란 기자 = 한화솔루션이 정부출연연구기관인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에기연)과 '플라스틱 순환경제' 구축을 위한 공동 연구·개발(R&D)에 나선다.

한화솔루션은 14일 대전 에코빌딩에서 에기연과 '폐플라스틱의 친환경 처리기술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했다고 밝혔다.

이번 MOU로 한화솔루션과 에기연은 앞으로 3년 동안 폐플라스틱을 녹인 열분해유를 고품질의 원료 화학제품으로 전환하는 기술(PTC)을 공동으로 개발한다.

기존 열분해유는 폐플라스틱에 열에너지를 가해 추출하는 액상 형태의 생성물로 불순물이 많아 저급 디젤유나 보일러 연료용 등으로만 사용됐다.

양사는 질소와 산소, 염소 등의 불순물을 화학적 기술로 제거해 열분해유를 화학제품의 기초 원료인 고순도 납사(나프타)로 전환하는 것을 목표로 삼았다.

PTC 기술이 상용화되면 폐플라스틱에서 생산한 납사를 납사분해설비(NCC)를 통해 에틸렌과 프로필렌 등 플라스틱 기초 원료로 다시 생산할 수 있어 플라스틱의 반복 사용이 가능해진다.

한화솔루션은 PTC 기술 외에도 바이오매스 기반의 바이오 플라스틱과 미생물로 분해하는 생분해성 플라스틱 등 친환경 플라스틱 소재 개발을 위한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mrlee@yna.co.kr

(끝)

본 기사는 인포맥스 금융정보 단말기에서 15시 41분에 서비스된 기사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