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 다사신도시에 최대 규모 프리미엄아울렛 개장
상태바
현대백화점, 다사신도시에 최대 규모 프리미엄아울렛 개장
  • 이현정 기자
  • 승인 2020.11.03 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연합인포맥스) 이현정 기자 =현대백화점은 경기도 남양주 다산신도시에 프리미엄아울렛 4호점인 '현대프리미엄아울렛 스페이스원'을 오픈한다고 3일 밝혔다.

4일과 5일 이틀간의 프리오픈에 이어 6일 공식 오픈할 예정이다.

현대백화점의 수도권 동북부 상권의 첫 프리미엄아울렛인 스페이스원(지하 1층~지상 5층)은 영업면적 6만2천393㎡(약 1만8천874평) 규모로, 현대백화점이 운영하는 프리미엄아울렛 가운데 규모가 가장 크다. 총 2천730대를 동시에 주차할 수 있다.

스페이스원은 국내 프리미엄아울렛 가운데 서울 도심과 가장 가깝다.

강남역과는 직선거리로 170km, 서울시청과는 16.1km 떨어져 있다. 차로 30분에서 50분이면 접근이 가능한 거리다.

또 차로 30분 이내에 접근이 가능한 배후상권에 약 260만 명이 거주하고 있는 데다, 인근 왕숙신도시 개발을 비롯해 인천 송도와 경기 마석을 잇는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B노선 건립사업 등이 줄줄이 예정돼 있어 향후 성장 잠재력이 크다고 현대백화점 측은 설명했다.

현대백화점은 서울 도심과 가장 가까운 최적의 입지 조건, 문화·예술을 결합한 갤러리 형태의 매장 구성, 인지도 높은 310여 개 브랜드 입점 등을 앞세워 스페이스원을 수도권 동북부의 쇼핑·문화 랜드마크로 키워내겠다는 구상이다.

현대백화점은 1~2차 상권인 서울 전 지역과 경기 남양주·구리·의정부·하남 외에 양주·포천·가평 등 경기 동북부 상권(3차) 고객까지 최대한 흡수 하겠다는 전략이다.

이를 통해 오픈 첫해 매출 3천500억 원을 달성한다는 목표다.

김형종 현대백화점 사장은 "스페이스원의 입지적 강점과 다른 프리미엄아울렛에서 경험할 수 없는 문화·예술 콘텐츠를 통해 고객들에게 국내 프리미엄아울렛의 새로운 가치와 기준을 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hjlee@yna.co.kr

(끝)

본 기사는 인포맥스 금융정보 단말기에서 09시 06분에 서비스된 기사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