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은행, 기업여신심사 다자간 화상회의 도입
상태바
농협은행, 기업여신심사 다자간 화상회의 도입
  • 송하린 기자
  • 승인 2020.07.31 0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연합인포맥스) 송하린 기자 = NH농협은행이 기업여신심사에 다자간 화상회의시스템을 도입했다고 31일 밝혔다.

본점, 고객, 영업점 간의 화상회의를 통해 대면하지 않고도 기업여신심사가 가능해졌다. 고객 이메일로 발송된 URL에 접속해 별도 회원가입 절차 없이 사용할 수 있다. 중소기업·소상공인 지원 일환으로 도입됐다.

손병환 농협은행장은 전일 경남지역 중소기업 여신심사 화상회의에 참여했다.

손 행장은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했지만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실질적인 지원이 될 수 있도록 비대면 여신지원 프로그램을 더욱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hrsong@yna.co.kr

(끝)

본 기사는 인포맥스 금융정보 단말기에서 08시 36분에 서비스된 기사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