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랜선 없앤 신개념 와이파이 출시…"집안 어디서든 인터넷 가능"
상태바
KT, 랜선 없앤 신개념 와이파이 출시…"집안 어디서든 인터넷 가능"
  • 정윤교 기자
  • 승인 2020.06.22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연합인포맥스) 정윤교 기자 =KT가 집안 어디서든 끊김 없이 인터넷을 즐길 수 있는 서비스를 내놨다.

랜선을 없애고 두 대의 와이파이를 제공하는 것이 서비스의 핵심이다.

KT는 22일 종로구 광화문 KT스퀘어에서 기자설명회를 열고 기존 속도 패러다임에서 벗어나 '무선속도(WiFi)와 공간(Wide)'을 강조한 인터넷 서비스 '기가와이(GiGA Wi, GiGA Wide WiFi)'를 선보였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자택에서 고화질 콘텐츠를 즐기고자 하는 수요가 증가하며 내놓은 신개념 와이파이 서비스로, 랜선을 없앤 와이파이가 서비스의 핵심이다.

먼저, 기가와이 인터넷은 두 대의 와이파이로 집안 어디에서든지 끊김없이 최적의 와이파이로 자동 연결되는 서비스다.

기가 와이파이 프리미엄에 새로 출시한 기가 와이파이 버디를 묶었으며, 두 개의 와이파이 중 고객의 위치에 따라 최적의 와이파이를 자동 연결해 마치 한 개의 와이파이를 연결한 것처럼 이용할 수 있다.

새로 선보인 기가 와이파이 버디는 유선 연결 없이 무선(와이파이)으로 기본 와이파이와 연결되며, 최대 867Mbps의 속도를 제공한다.

버디는 집 안 어디에나 설치할 수 있다.

또 와이파이 연결 설정을 변경할 필요가 없는데, 기본 와이파이와 버디가 동일한 서브시스템 식별명(SSID)을 사용해 최적의 와이파이로 자동 연결되는 이지메쉬 기능을 갖고 있기 때문이다.

'기가와이 인터넷 최대 1G' 월정액은 결합상품 3년 약정 기준 3만5천200원(이하 부가세 포함)이다.

KT는 오는 8월 31일까지 기가와이 출시를 기념해 1천100원 할인된 3만4천100원에 서비스를 제공한다.

KT는 1인 가구를 위한 인터넷과 IPTV를 더한 상품 '기가와이 싱글 tv'도 내놨다.

기가와이 싱글tv 베이직(229개 채널)과 기가와이 싱글tv 에센스(250개 채널) 2종이 주요 상품이다.

3년 약정 기준 월정액은 각각 3만3천원, 3만7천400원으로, 기존 대비 19%와 17% 할인된 가격이다.

이와 함께, KT는 소상공인(SOHO) 고객을 위한 기가와이 싱글 eyes도 선보였다.

기가와이 싱글 eyes i-slim, i-view, i-guard 3종은 영상보안 CCTV인 기가아이즈와 함께 와이파이를 통한 인터넷 연결 서비스를 제공한다.

기가와이 싱글 eyes i-slim은 3년 약정 기준으로 월정액 3만7천70원으로, 기존 패키지 대비 16% 할인된 가격이다.

기가와이 싱글 서비스는 무선 인터넷을 제공하며, WiFi에 동시 접속할 수 있는 단말은 한 대다.

'기가와이 인터넷 싱글 추가 단말' 부가서비스(부가세 포함 5천500원까지)를 이용하면 기본 제공되는 한 대의 무선 와이파이 회선을 포함, 최대 두 대의 무선 회선을 이용할 수 있다.

이날 KT는 2022년까지 전체 인터넷 신규 가입자 중 기가와이 인터넷 가입자 비중을 50%까지 확대하겠다는 목표를 밝혔다.

2022년 말에는 기가와이 인터넷 누적 가입자 100만명을 달성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KT는 속도뿐만 아니라 공간의 제약을 완화한 인터넷 서비스를 바탕으로 2021년에는 국내 최초로 기가 인터넷 가입자 600만명을 달성하겠다고 선언했다.

이성환 KT 5G·기가 사업본부장(상무)은 "언택트 시대에 KT는 기가 와이파이를 기반으로 한 통신인프라 사업자의 핵심 역할을 다하겠다"며 "대한민국 1등 인터넷 사업자로서 변화하는 고객의 생활 패턴에 맞춰 '속도' 중심의 와이파이 패러다임에서 벗어나 '속도와 커버리지'를 아우르는 기가와이로 고객의 삶을 더욱더 풍요롭게 하는 혁신 서비스를 지속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유선통신서비스 통계 현황'에 따르면, 4월 말 기준 국내 초고속 인터넷 가입자는 총 2천205만명이다.

이 가운데 KT는 시장 점유율 41%를 차지하며 2000년 메가패스 브랜드 출시 이후 현재까지 인터넷 1위 사업자의 자리를 지키고 있다.

KT 초고속 인터넷 가입자는 지난 5월 말 기준 900만명을 넘겼으며, 특히 올해 6주년을 맞은 기가 인터넷 가입자는 KT 전체 인터넷 가입자 900만명 가운데 62%를 차지한다.

KT가 제공하는 인터넷 인프라 중 기가 커버리지는 올해 기준 99.7%이다.

ygjung@yna.co.kr

(끝)

본 기사는 인포맥스 금융정보 단말기에서 10시 01분에 서비스된 기사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