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진, 2천850억 투입 대전에 '메가 허브' 물류센터 구축
상태바
한진, 2천850억 투입 대전에 '메가 허브' 물류센터 구축
  • 홍경표 기자
  • 승인 2020.06.18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연합인포맥스) 홍경표 기자 = 한진이 2023년까지 택배 시장 점유율 20% 달성을 목표로 대전 메가 허브(Mega-Hub) 물류센터를 구축한다.

한진과 대전시는 18일 대전시청에서 류경표 한진 대표이사와 허태정 대전시장을 비롯한 주요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대전 메가 허브 물류센터 신설 투자 및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한진은 2천850억을 투자해 2023년 초까지 대전종합물류단지 내 5만9천541㎡ 부지에 연면적 14만8천㎡, 지상 4층 규모의 물류센터를 구축한다.

대전 메가 허브 물류센터에서는 화물차 470여대가 동시에 상하차 작업을 할 수 있고, 택배 자동분류기, 3D 자동 스캐너 등 첨단 물류 자동화 설비가 도입된다.

주요 지역에 흩어져 있는 택배 물량을 메가 허브 터미널에 집결 후 처리하는 방식인 허브 앤 스포크(Hub & Spoke) 배송 체계를 더욱 강화해 운영 효율화를 꾀한다.

물류센터가 가동되면 현재 일평균 처리 가능 택배 물량이 170만 박스에서 260만 박스까지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

택배 분류 및 상하차와 관리·운영 등에 필요한 1천200명 이상의 인력이 투입돼 지역 고용 창출에도 도움이 될 전망이다.

한진은 대전 메가 허브 물류센터 건립과 인천공항 GDC(Global Distribution Center), 물류창고 신축, 항만 터미널 시설·장비 등에 투자를 지속하고 있다.

류경표 한진 대표이사는 "대전시와 한진이 시너지를 발휘해 지역발전을 견인하고 성장 동력을 확보하겠다"고 말했다.


<한진 대전 메가 허브 물류센터 조감도 (출처: 한진)>

kphong@yna.co.kr

(끝)

본 기사는 인포맥스 금융정보 단말기에서 15시 34분에 서비스된 기사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