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세계 최초 美소비자기술협회 8K UHD 인증 획득
상태바
LG전자, 세계 최초 美소비자기술협회 8K UHD 인증 획득
  • 이미란 기자
  • 승인 2019.12.15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연합인포맥스) 이미란 기자 = LG전자는 15일 2020년형 8K TV 전 제품이 미국 소비자기술협회(CTA)의 8K 초고화질(UHD) 인증을 받았다고 밝혔다.

TV 업체 중 8K UHD 인증을 획득해 공개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CTA는 세계 최대 소비자 가전·IT 전시회인 CES 주최기관으로, LG전자를 포함한 주요 제조사, 유통사 등 2천여 개 글로벌 기업이 회원사로 활동하고 있다.

지난 9월 8K UHD 인증 기준을 정립하고, 내년 1월 1일부터 인증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

소비자와 판매자가 8K 해상도 요건을 충족하는 제품을 쉽게 식별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함이다.

CTA는 8K UHD 인증 기준으로 국제디스플레이계측위원회(ICDM)의 표준규격을 준용해 화면 해상도 요건으로 3천300만 개 이상의 화소 수와 최소 50%의 화질 선명도(CM)를 명시했다.

이 외에도 디지털 신호 입력, 업스케일링 등의 기준도 포함했다.]

LG전자가 올해 출시한 8K 올레드 TV와 8K LCD TV는 모두 CM 값이 90% 수준으로, 선명한 8K 해상도를 구현한다.

LG전자는 내년에 출시하는 모든 8K TV가 CTA 8K UHD 기준에 부합하는 데 따라 인증 로고를 적용할 계획이다.

LG전자는 내년 1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20에서 8K UHD 인증을 받은 8K TV 제품을 대거 선보일 예정이다.

또 그 동안 강조해온 '리얼 8K' 마케팅을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mrlee@yna.co.kr

(끝)

본 기사는 인포맥스 금융정보 단말기에서 10시 52분에 서비스된 기사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