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TV판매량 세계 4위 中가전업체에 특허침해금지 소송
상태바
LG전자, TV판매량 세계 4위 中가전업체에 특허침해금지 소송
  • 이미란 기자
  • 승인 2019.11.05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연합인포맥스) 이미란 기자 = LG전자는 4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지방법원에 중국 가전업체 하이센스를 상대로 TV 관련 특허침해금지소송을 제기했다고 5일 밝혔다.

LG전자는 미국에서 판매 중인 대부분의 하이센스 TV 제품이 LG전자가 보유한 특허를 침해했다며 특허침해금지 및 손해배상청구소송을 냈다.

피고에는 하이센스 미국법인과 중국법인을 모두 포함했다.

이번 소송은 LG전자가 확보한 4건의 기술에 관한 것으로, 사용자 인터페이스 개선을 위한 기술과 무선랜 기반으로 데이터 전송속도를 높여주는 기술 등 사용자에게 더 편리한 TV 환경을 구현해주는 기술이 포함됐다.

LG전자는 올해 초 하이센스에 경고장을 보내 해당 특허 침해 중지와 협상을 통한 해결을 거듭 요청했지만 하이센스가 불성실한 태도로 일관하고 있어 이번 소송을 제기했다고 설명했다.

하이센스는 전 세계 TV 시장에서 올해 상반기 판매량 기준 4위를 차지한 TV 업체다.

LG전자 특허센터장인 전생규 부사장은 "LG전자는 지적재산권을 적극적으로 보호하기 위해 자사 특허를 부당하게 사용하는 것에 대해서는 강력히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mrlee@yna.co.kr

(끝)
 

본 기사는 인포맥스 금융정보 단말기에서 10시 00분에 서비스된 기사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