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시스템, IPO 절차 본격화…내달 코스피 입성 목표
상태바
한화시스템, IPO 절차 본격화…내달 코스피 입성 목표
  • 정원 기자
  • 승인 2019.10.04 1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대 4천601억원 공모자금 확보 계획



(서울=연합인포맥스) 정원 기자 = 한화시스템이 코스피 상장을 위한 증권신고서를 제출하며 본격적인 기업공개(IPO) 절차를 개시했다고 4일 밝혔다.

한화시스템은 이번 IPO를 통해 최대 4천601억원의 공모 자금을 확보할 계획이다.

총 공모 주식 수는 3천286만1천424주이고, 주당 공모 희망가 범위는 1만2천250원~1만4천원이다.

오는 21~30일까지 국내외 기관 투자자를 대상으로 수요예측을 해 최종 공모가를 확정한 뒤, 다음 달 4~5일에 청약 절차에 돌입한다.

이후 납입 등을 거친 뒤 다음 달 내에 상장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이번 IPO는 NH투자증권과 한국투자증권, 씨티그룹글로벌마켓증권이 주관하고 있다.

지난 2000년 설립된 한화시스템은 2015년 한화 그룹에 편입됐으며, 이듬해 현재의 사명으로 변경했다.

지난해에는 한화그룹의 시스템통합(SI) 계열사인 한화S&C와 합병을 거쳐 현재의 포트폴리오를 갖추게 됐다.

양사의 합병은 BAE시스템스와 레이시온(Raytheon) 등 글로벌 방산 기업들이 인공지능(AI)이나 빅데이터 등 4차 산업혁명 기술의 국방 접목을 위해 정보통신(IT) 업체의 인수·합병(M&A)에 나선 것과 같은 맥락이다.

한화시스템은 방산전자 선두 기업으로서 종합 방산사업 포트폴리오 확대에 나서는 한편, IT 사업과의 시너지를 창출하는 데도 주력하고 있다.

이렇다 보니 한화시스템은 지난해 연결기준 1조1천289억원의 매출과 448억원의 영업이익을 거두며 선방했다.

이는 전년동기 대비 31.5%, 44.9% 늘어난 수치다.

아울러 올해 상반기에도 6천546억원의 매출과 351억원의 영업이익을 거두는 등 가파른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jwon@yna.co.kr

(끝)

본 기사는 인포맥스 금융정보 단말기에서 18시 40분에 서비스된 기사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