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탄소중립·에너지·방산 우주에 5년간 37.6조 투자…국내 20조
상태바
한화, 탄소중립·에너지·방산 우주에 5년간 37.6조 투자…국내 20조
  • 홍경표 기자
  • 승인 2022.05.24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연합인포맥스) 홍경표 기자 = 한화그룹이 향후 5년간 에너지와 탄소 중립, 방산·우주 항공 등 미래 산업에 총 37조6천억원을 투자하겠다는 청사진을 24일 발표했다.

이 중 20조원을 국내에서 투자하고, 이를 통해 국내에서 5년간 2만명 이상의 신규 일자리도 창출할 계획이다.

한화는 경제·금융 환경의 불확실성이 커지고 있는 상황에서 기존 사업들의 경쟁 우위는 더욱 강화하고, 미래 기술 선점과 시장 주도를 위한 미래 기술 내재화 등에 대한 투자가 더욱 필요한 시기라고 강조했다.

이러한 투자를 통해 제품 뿐만 아니라 핵심 기술 경쟁력을 더욱 강화함으로써 민간 주도의 경제 성장을 지원하겠다는 포석이다.

특히 20조 원의 국내 투자는 에너지와 탄소중립, 방산·우주항공 등의 3개 사업 분야에 집중한다.

한화는 태양광, 풍력 등의 에너지 분야에 약 4조2천억원을 투자해 연구·개발(R&D)을 강화하고, 최신 생산시설을 구축해 고효율 친환경 제품을 생산할 계획이다.

태양광과 풍력을 결합한 에너지 개발 사업 확장에도 나서, 에너지 안보의 필요성이 커지고 있는 국제 환경에서 친환경 에너지 공급 기지로서의 위상을 강화한다.

수소 혼소 기술 상용화, 수전해 양산 설비 투자 등 탄소 중립 사업 분야에는 9천억원을 투자한다.

아울러 친환경 신소재 제품 개발 등에 2조1천억 원을 투자해 탄소 중립을 앞당긴다.

친환경 고부가제품 R&D, 크레졸 등 친환경 헬스케어 제품 사업 등을 통한 환경 경영에 더욱 박차를 가한다.

방산·우주항공 분야에는 2조6천억 원을 투자한다.

이를 통해 K-9 자주포 해외 시장 개척, 레드백 장갑차 신규 글로벌 시장 진출 등 'K-방산' 글로벌화를 가속화한다.

또한 한국형 위성체 및 위성발사체, 도심항공교통(UAM) 등의 분야에서 미래 기술을 선점할 계획이다.

이러한 투자를 통해 국내 우주 사업 생태계를 고도화하고, 글로벌 우주산업 혁신을 선도하는 허브 역할을 강화하겠다는 목표다.

이 밖에도 석유화학 부문 본연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시설 투자 등에 4조원, 건설 분야 복합개발 사업 확대 및 프리미엄 레저 사업 강화 등에도 2조원을 투자한다.

한화그룹이 향후 5년간 국내에 투자하는 20조원은 지난 5년간 국내외 통틀어 투자한 22조6천억원에 육박하는 규모다.

한화그룹은 지난 2018년 22조원의 국내외 투자 계획을 밝히고, 5년 동안 국내와 해외에서 총 22조6천억원을 투자한 바 있다.

한화그룹은 국내 투자와 병행해 고용 확대에도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향후 5년간 총 2만명 이상의 신규 일자리를 창출해 사회적 고용 확대에 기여할 계획이다.

이를 토대로 기계·항공·방산, 화학·에너지, 건설·서비스, 금융 등 전 사업 부문에 걸쳐 연평균 4천여명 안팎의 신규 채용을 진행한다.

한화그룹은 투자와 고용을 통한 기업 본연의 경쟁력 확보뿐만 아니라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도 강화한다.

스타트업 육성, 친환경 사회공헌 캠페인과 협력사와의 동반성장을 위한 활동 등을 병행해 글로벌 수준의 ESG 경영을 정착할 계획이다.

kphong@yna.co.kr

(끝)

본 기사는 인포맥스 금융정보 단말기에서 15시 21분에 서비스된 기사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