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현대일렉트릭과 손잡고 발전용 수소연료전지 패키지 개발
상태바
현대차, 현대일렉트릭과 손잡고 발전용 수소연료전지 패키지 개발
  • 이윤구 기자
  • 승인 2021.07.29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연합인포맥스) 이윤구 기자 = 현대자동차가 수소연료전지 사업 다각화에 나선다.

현대차는 29일 현대일렉트릭과 발전용 수소연료전지 패키지 상용화를 위한 양해각서(MOU) 체결식을 진행했다.

이번 협약은 현대차 차량에 적용된 연료전지(PEMFC)를 기반으로 발전용 수소연료전지 시스템 패키지를 개발하고, 이를 이동형 발전기나 항만 육상 전원 공급장치에 활용해 다양한 곳에 전력을 공급하는 것이 목표다.

특히, 디젤 발전기가 주를 이루는 이동형 발전기 시장에서 수소연료전지 기반의 발전 시스템을 공급함으로써 건설 현장이나 항만 시설 등의 다양한 산업 분야에 친환경 수소 에너지를 보급할 수 있다.

현대차는 연료전지 시스템 공급과 기술 지원을 담당하며, 현대중공업그룹의 전력기기 및 에너지 솔루션 전문회사인 현대일렉트릭은 해당 연료전지를 탑재한 발전용 패키지 개발과 이를 이동형 발전기, 항만 육상 전원 공급장치 등에 적용하는 사업 모델 개발을 맡는다.

김세훈 현대차 연료전지사업부 부사장은 "탄소 저감에 기여하기 위해 양사가 친환경 발전 분야에서 협업을 공고히 해나갈 수 있기를 바란다"며 "글로벌 최고 수준의 수소 연료전지 기술을 바탕으로 다양한 산업 분야에 진출해 수소 경제를 조기에 구현할 수 있도록 일조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석 현대일렉트릭 대표는 "이번 협약은 글로벌 모빌리티 수소 연료 전지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현대차와 협력해 친환경 수소 발전 시장을 개척하는 첫걸음"이라며 "축적된 기술력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다양한 신사업 모델을 개발, 전력시장에서 녹색 바람을 일으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의 한 축으로 삼을 것"이라고 언급했다.

yglee2@yna.co.kr

(끝)

본 기사는 인포맥스 금융정보 단말기에서 11시 03분에 서비스된 기사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